한라산은 항상 그 자리에 있었다.

오늘 그 한라산을 악당개미들이 정복하기로 했다.

갑자기 날씨가 많이 추워져서 걱정이지만..

새로운 뭔가가 생길 듯~~

설레는 마음으로 출발했다^^

 

 

성판악 입구에서~~

화이팅!!!

아자!! 아자!! 화이팅!!

 

 

가을을 느끼며...

천천히 올랐다.

 

   

 

빨갛게 빨갛게..

노랗게 노랗게..

아이들과 함께 찰칵!!

 

 

단짝 친구가 있어서

 

  

 

긴 거리지만 웃으며 걸을 수 있었다.

 

 

힘들땐 잠깐 쉬면서...

 

   

 

속밭 대피소에서 잠깐의 휴식.

비상 식량을 먹으며 당을 보충한다.

 

 

아직까지는 힘이 남는다. ㅎㅎ

 

 

진달래밭 대피소~

거의 노숙자 수준이다.

걸으면 덥고...

쉬면 춥다!!!

 

  

 

지금 이 시간을 즐겨본다.

 

 

가장 난코스.

진달래밭을 지나서 백록담을 향해서 올라간다.

 

 

5인방에서 3인방으로 줄였다.

조금씩 힘들어 보인다.

 

 

드디어 백록담 도착!!

너~~~무 추웠다!!

 

   

 

눈꽃이 우리를 기다려줄꺼라 생각지도 못했다.

춥지만 멋있고 뿌듯해서 찰칵~

 

 

추워서 얼굴 표정은 없다!!

 

 

언제 다시 올지 몰라서...

춥지만 사진을 찍는다.

 

 

 

돌틈으로 쏘옥~~~

몇명이 숨었을까요??ㅎㅎ

 

  

 

눈을 즐기는 주혁이~~

준비 철저한 연준이~~

 

 

올해 첫 눈을 봤다며 좋아하는 아이들.

 

가을과 겨울을 동시에 느낀 악당개미들...

역시 우리에게 특별한 것이 있었다.

 

 

 

와~~ 예뿌다^^

 

 

백록담을 조금 내려왔을 뿐인데 계절이 바꼈다.

여긴....가을~~

 

   

 

내려가는 길은 관음사 코스로~~

경사가 장난아니다^^;;;

 

  

 

흔들 흔들 다리도 있고...

 

 

가을을 제대로 느껴본다.

     

 

친구가 있어서 가능했을...

위대한 도전^^

 

 

멋. 진. 아.이. 들~~

 

  

 

여긴 명상하는 자리~~~

누워보멍 자연을 느낀다.

 

 

도착!!!!

진통제 투혼하신 영미쌤과 아이들~~

 

 

도착!!!

가장 힘들게 내려온 아이들과 함께한 수일쌤~~

 

모두 모두 너무 멋져요~~~

17명 전원 완주!!!!!

 

 

 

가을과 겨울을 동시에 느낄 수 있었던 한라산 등반기~~

정말 감사한 시간^^

Posted by 설문대

댓글을 달아 주세요