우리~ 오름을 닮아 볼까?

<우리, 오름을 닮다> 시즌 2 시작!!

기다린만큼 함께 하니 즐거운 시간이었습니다. 

삼무공원을 걷습니다. 

걷다보니 솔방울이 엄청나게 많습니다. 

그냥 지나칠 수 없어서 솔방울을 집어듭니다. 

던집니다. 

목표물은 선생님!!

애들이 더 열심히 던집니다. 

온 힘을 다해 ~~~

들에서는 흔하게 보이는 봄까치가 여기서는 잘 보이지 않습니다. 

그러다 한송이 발견!!!

어찌나 반갑던지~~~~~~^^

인증샷!

민오름에는 더 많겠지~~

 

단합을 위해 오재미 던지기 게임!!

이름을 힘차게 부르고 던집니다. 

이때 중요한 것은 힘 조절...

친구들이 받을 수 있도록 살살...조심히 던져야 해~~

먼저 자리를 잡고.....

던져 봅니다. 

화이팅~~~

오재미만 던졌을 뿐인데....

땀이 뻘뻘~~

힘들어요...

자연스럽게 자리를 잡고 안는 친구들. 

힘들었구나~~~

그러다 신발 던지기 한다고 하니 벌떡 일어나 힘차게 던지는 친구들. 

어디에서 그런 힘이 나오는지.....

오늘 신발 던지기 우승자는 강유준!!!

축하해^^

들어오지 마자 물을 벌컥 벌컥 마십니다. 

 

# 도서관 미션 시작!!

우리 모둠 꽃에 대해 알아라~

조장, 구호를 정해라~

화이팅!!

봄 봄 까치 까치.... 넌 도데체 누구냐?

궁금한 아이들 

도감 속으로 들어갑니다. 

꽃 마리~~ 꽃 마리~~ 

넌 도데체 누구야? 궁금하단 마리야~~~~

발표 연습까지 열심히 하는 꽃마리. 

서로 조장하고 싶은 봄까치 친구들. 다 돌아가며 조장 할꺼예요~~~

봄까치~~

기쁜 소식 찾으러 민오름 올라간다는 봄~~까치!!

꽃꽃꽃꽃꽃

꽃마리 찾으러 민오름 가 볼까?

 

아쉽지만 마무리 할 시간. 

마무리 글쓰며 안녕한다. 

다은 시간에 건강한 모습으로 만낭~~

꽃마리 마무리 노트. 

봄까치 마무리 노트. 

 

잊지 말고 5월 1일 토요일에 만나~

그 때는 민오름에서 놀자~~^^

Posted by 설문대

댓글을 달아 주세요